배성재, 벨기에전 패배에 먹먹한 소감…“새벽 경기 성원한 시청자가 승리자”

SBS ‘2014 브라질 월드컵 대한민국 vs 벨기에’방송 화면 캡처

SBS ‘2014 브라질 월드컵 대한민국 vs 벨기에’방송 화면 캡처

SBS 배성재 아나운서가 대한민국-벨기에전 종료 후 아쉬움이 가득한 소감을 전해 눈길을 끌었다.

27일 오전 방송된 SBS ‘2014 브라질 월드컵 대한민국 vs 벨기에’에서 배 아나운서는 “대한민국은 이번 브라질 월드컵에서 상당히 기대를 모았지만, 1무 2패를 기록하는 데 그쳤다”며 “결과는 아쉽게 됐다. 하지만 새벽 시간에 중계된 한국전 3경기를 모두 성원해주신 시청자 여러분이 승리자라는 말씀을 꼭 드리고 싶다”고 전했다.

이날 한국 대표 팀은 김신욱, 이청용, 구자철, 이근호, 김보경, 지동원 등 공격 자원을 모두 투입해 분전했으나 후반 32분께 벨기에 얀 베르통언에게 결승골을 허용하며 1대 0으로 패배했다.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SBS ‘2014 브라질 월드컵 대한민국 vs 벨기에’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