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스피드 레이서, 길 빈자리 노홍철이 채운다

MBC '무한도전' 스틸

MBC ‘무한도전’ 스피드 레이서 특집 스틸

MBC 예능프로그램 ‘무한도전’의 스피드 레이서 특집이 오는 7월로 다가왔다. 이들이 출전하는 2014 코리아스피드페스티벌(이하 KSF)이 7월 4일 송도에서 시작된다. 경기 주최 측은 홈페이지를 통해 “‘무한도전’ 멤버들이 선수로 경기 참가 예정”이라고 공지해 기대감을 높였다.

스피드 레이서 특집은 ‘무한도전’의 장기 프로젝트 중 하나. 멤버들은 KSF 출전을 목표로 레이싱 연습을 진행해왔다. 당초 유재석, 정준하, 하하, 길 등이 출전하기로 돼있었지만 길이 음주운전 파문으로 하차하면서 공석이 생겼고, 이 자리를 노홍철이 채우게 됐다.

‘무한도전’ 한 관계자는 26일 텐아시아와 전화통화에서 “유재석, 정준하, 노홍철, 하하가 KSF에 출전하는 것이 맞다”며 “오늘(26일) 역시 스피드 레이스 특집과 관련된 촬영을 진행 중”이라고 전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