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희들은 포위됐다’ 서이숙, 고아라에 어머니 폭행사건 묻을 것 요청

너희들은 포위됐다 캡처

서이숙이 고아라에게 사건을 묻을 것을 부탁했다.

25일 방송된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13회에서 가 어수선(고아라)에게 어수선 어머니와 관련된 폭행 사건을 무마해줄 것을 요청했다.

앞서 어수선의 어머니 장향숙(오영실)이 유문배(정동환)의 딸에게 참혹하게 폭행을 당해 강남경찰서는 사건을 수사 중이었다. 유문배는 은대구(이승기) 어머니 살해 사건에 깊게 개입한 인물이자 국회의원으로 권력이 큰 인물.

이에 사건이 커질 것을 염려한 강석순(서이숙) 강남경찰서장은 어수선에게 “이 사건이 커지면 주변의 다른 소중한 사람이 다칠 수도 있다”며 경고했다.

어수선은 “어머니의 모습이 지금도 보기 힘들 정도로 참혹한데 어떻게 그러냐”며 난처한 입장을 표현했다.

이후 어수선 공원에서 홀로 음악을 들으며 마음 아파하는 장면이 담겼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