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음담패설’, 정준영에 대한 3MC의 솔직한 생각은?

Mnet '음담패설'

Mnet ‘음담패설’

김구라, 유세윤, 이상민이 컴백을 앞 둔 정준영에게 돌직구 응원 메시지를 보냈다.

26일 방송되는 케이블채널 Mnet ‘음담패설’에서는 가수 김경호, 정준영, 노민우가 출연해 록 음악을 주제로 MC들과 입담 대결을 펼친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MC들은 마침 새 음반을 출시하는 정준영에게 돌직구 응원의 한 마디를 남겼다. 각종 프로그램을 통해 정준영과 예능 호흡을 맞춘 바 있는 김구라는 정준영을 ‘돌아이’라고 칭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상민은 ‘나보다 노래 잘하는 놈’, 유세윤은 ‘자유로운 미친 놈’이라고 밝히며 평소 정준영에 대한 솔직한 생각을 드러냈다.

앞서 공개된 ‘음담패설’ 예고 영상에서도 3MC가 생각하는 정준영의 자유분방한 매력을 확인할 수 있다. 록커들의 의상을 갖춰 입은 MC들 앞에서 정준영은 그야말로 엄청난 에너지를 발산하며 샤우팅을 선보이고 록 스피릿을 과시해 방송에 대한 기대감을 높였다.

정준영은 오는 26일(목) 발표되는 새 앨범 ‘틴에이저’로 8개월만의 컴백을 앞두고 있다. 전곡을 직접 작곡하고 앨범 프로듀싱에까지 참여한 이번 앨범은 앨범 명과 동명의 타이틀 곡 ‘틴에이저’로 정준영표 록 음악을 선보일 예정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CJ E&M