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동, 라디오 DJ하차…’신동의 심심타파’ 떠난다

신동

그룹 슈퍼주니어 멤버 신동이 라디오 DJ에서 물러난다.

방송 관계자에 따르면 신동은 7월 6일 방송을 끝으로 자신이 진행중인 MBC 표준FM ‘신동의 심심타파’에서 하차한다. 올해 하반기 군입대와 슈퍼주니어 앨범 발표를 예정하고 있는 만큼 제작진과 논의해 7월초 하차하기로 결정했다.

후임 DJ는 아직 정해진 바가 없는 것으로 알려졌다.

신동은 지난 2008년 4월부터 DJ를 맡아온 ‘심심타파’의 터줏대감이다. 6년 동안 유머러스하고 활기찬 진행으로 사랑받았다. 지난 2009년 MBC 연기대상 라디오부문 ‘우수상’, 2013년 MBC 방송연예대상 라디오부문 ‘최우수상’을 수상하는 등 DJ로서의 활약을 인정받은 바 있다.

신동은 “그 동안 라디오 DJ를 하며 많은 청취자들과 함께 호흡하고 공감할 수 있어 행복했다. 남은 방송 잘 마무리하고, 또 좋은 기회가 있다면 DJ로 인사 드리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SM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