JYJ 컴백, 8월 9일 잠실주경기장에서 4만 팬 만나

JYJ_컴백_8월_9일_주경기장_공연[제공=씨제스엔터테인먼트]

JYJ가 컴백 후 8월 9일 주경기장에서 컴백 공연을 확정 지었다.

씨제스 엔터테인먼트는 “오는 7월 말 컴백을 예고했던 JYJ가 8월 9일 서울 잠실 주경기장에서 4만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이번 공연은 지난 2010년 11월, 이틀간 7만 팬을 동원했던 JYJ의 첫 정규 콘서트 이후 4년 만에 찾는 만큼 그 기대가 남다르다”고 전했다.

지난 6월 중순, JYJ는 3년 만의 완전체 JYJ로 컴백 소식을 알렸다. 씨제스 측은 “JYJ의 컴백 및 공연 개최 소식이 전해지자마자 전세계 공연 프로모터들의 문의가 쇄도하고 있는 상황”이라고 전했다. JYJ는 8월 주경기장 서울 공연을 시작으로 아시아 투어를 나선다.

3년여 만에 발매되는 JYJ의 정규 2집 앨범은 국내외 작곡가들의 다양한 곡을 수록할 예정으로 알려졌으며 멤버들이 수록곡 중 대부분 가사를 직접 써 기대감을 더하고 있다. JYJ는 “오랜만에 JYJ의 앨범과 공연으로 팬들을 만날 생각에 설레고, 멤버들과의 음악 작업만으로 기쁘고 행복하다. 기분 좋은 앨범과 공연으로 팬들의 사랑에 보답하고 싶다”고 소감을 전했다.

한편 JYJ의 김재중은 월화 미니시리즈 ‘트라이앵글’로 안방극장을 사로잡고 있으며 김준수는 뮤지컬 ‘드라큘라’ 연습이 한창 이다. 또한 박유천은 아시아 팬미팅을 돌며 오는 8월 자신의 첫 영화 주연작 ‘해무’ 개봉을 앞두고 있는 등 각자의 분야에서 왕성한 활동을 펼치고 있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제공. 씨제스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