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한도전 응원단’, 오늘(25일) 새벽 귀국 ‘시원섭섭’

무한도전 응원단 제공. MBC

브라질 현지에서 응원을 마치고 돌아온 무한도전 응원단

MBC ‘무한도전’ 응원단이 25일 브라질에서 귀국했다.

2014 브라질 월드컵에 출전한 태극전사 응원을 마친 유재석 박명수 정준하 정형돈 노홍철 하하 등 ‘무한도전’ 응원단 멤버들과 배우 손예진, 정일우, 바로(B1A4), 지상렬 등 ‘무한도전’의 출연진과 제작진은 이날 오전 인천국제공항을 통해 입국했다.

이들은 앞서 지난 15일과 18일 선발대와 후발대로 나뉘어 브라질로 출국 현지에서 응원을 마쳤다. 특히 지난 23일 대한민국 대 알제리 경기 응원 당시 이들의 모습이 현지 신문 등 언론을 통해 보도되기도 했다.

현지에서 빡빡한 일정을 소화한 이들은 피곤한 기색을 감출 수 없었다. 유재석의 경우, 16일과 17일 SBS ‘런닝맨’ 촬영 이후 18일 오전 광화문에서의 새벽 응원을 마치고 이날 오후 브라질로 출국한 뒤, 현지에서 또 다시 촬영 일정을 소화했다. 다른 멤버들 역시 빠듯한 일정을 소화한 뒤, 귀국했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