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이방인’ 박해진 천호진, 위험한 거래 시작

SBS '닥터이방인'

SBS ‘닥터이방인’

SBS 월화드라마 ‘닥터이방인’ 박해진이 천호진과 거래를 시작했다.

24일 방송된 ‘닥터이방인’ 16회에서 장석주(천호진)는 한재준(박해진)에게 위험한 거래를 제안했다.

장석주는 한재준에게 전화를 걸어 “이성훈 과장이라 해야 하나”라고 질문했다. 한재준은 명우대학병원 오준규(전국환)에게 복수를 위해 자신이 이성훈이라는 것을 숨기고 살았다.

장석주는 한재준에게 “별 것 없다. 자네가 내 심장을 고쳐줬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장석주는 박훈(이종석)의 수술을 저지하고 한재준의 승리를 위해 거래를 제시했다.

장석주는 한재준에게 “한승희(진세연)를 수술팀에 넣어라”는 조건을 내걸었다. 이와 함께 장석주는 한재준에 자료가 든 봉투를 의미심장한 미소로 건넸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SBS ‘닥터이방인’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