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영 측, “‘엄마의 선택’ 출연 긍정 검토 중”

화영

화영

화영이 SBS 스페셜 단막극 ‘엄마의 선택’ 출연을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

24일 화영 소속사 관계자는 텐아시아에 “화영이 ‘엄마의 선택’ 출연에 대해 긍정적으로 검토 중이다”고 밝혔다.

관계자에 따르면 화영과 제작진 측 모두 출연에 대해 긍정적으로 검토를 하고 있다. ‘엄마의 선택’은 큰 잘못을 저지른 아들(지은성)과 그 아들의 잘못을 감싼 어머니(오현경)의 이야기를 담을 예정이다. 화영이 검토 중인 배역은 남자 아이들에게 못된 짓을 당한 여학생 역할이다.

앞서 화영은 지난 2010년 걸그룹 티아라로 데뷔한 후 지난 2012년 그룹을 탈퇴했다. 이후 화영은 연기자로 전향해 배우 이종석, 오연서 등이 소속된 웰메이드와 전속 계약을 맺었다. 특히 ‘엄마의 선택’은 화영의 연기자 변신 후 첫 작품으로 언급되며 기대를 모으고 있다.

화영은 현재 연기 연습을 꾸준히 하고 있으며 오디션에 참여하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웰메이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