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성우, “최근 예능 프로그램 출연에 나선 이유는…”

신성우

신성우

가수 겸 배우 신성우가 최근 예능 프로그램 출연과 관련한 소회를 밝혔다.

24일 오후 경기도 일산 MBC드림센터에서 진행된 예능 프로그램 ‘7인의 식객’ 기자간담회에 참석한 신성우는 “그동안 예능 프로그램은 거의 안해왔는데 나이를 먹어가면서 대중과 친해져야겠다는 생각이 들더라”라며 최근 잇단 예능 행보를 보이는 데 대한 생각을 전했다.

현재 신성우는 SBS ‘일요일이 좋다-룸메이트’ MBC ‘7인의 식객’에 고정출연중이다.

신성우는 “나에 대해 어떤 선입견이 존재하는지는 모르겠지만 내가 지닌 것들을 제대로 보여주지 못해 답답했던 부분이 있었다”라고 털어놓았다. 예능 프로그램을 통해 신성우는 기존의 카리스마 있는 모습과는 또다른 다정하고 자상한 면모로 웃음을 자아내고 있다.

신성우는 “무대 위의 노래부르는 모습, 카메라 앞에서는 연기하는 모습에서 한발 나아가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라며 “대중과 가까이 하고 싶어 어렵지만 한 발을 내디딘 건데 잘하고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스스로는 즐기고 있다”고 밝혔다.

노래를 하는 사람, 카메라 앞에 연기하는 사람이 아닌 다른 모습을 보여드리고 싶었다. 대중과 가까이 하기 위해 어렵지만 발을 내딛게 했다. 잘하고 있는지는 모르겠지만 저는 나름대로 즐기고 있다”고 말을 이었다.

신성우 외에도 서경석, 이영아, 김경란, 남상일, 손헌수, 김경식, 샤이니 키가 출연하는 ‘7인의 식객’은 세계 각지를 여행하며 음식과 문화를 접하는 여행 버라이어티 프로그램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제공. MBC