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처세왕’ 서인국 이열음, 두근두근 심야 데이트 포착

tvN '고교처세왕' 서인국 이열음

tvN ‘고교처세왕’ 서인국 이열음

tvN 월화드라마 ‘고교처세왕’ 서인국과 이열음의 달콤한 심야 데이트 현장이 포착됐다.

서인국과 이열음은 ‘고교처세왕’에서 각각 18세 고교생이 28세 본부장이 되면서 이중생활을 펼치는 고등학생 이민석 역과 동급생 민석을 짝사랑하는 사랑스러운 스토커 정유아 역을 맡았다.

극 중 오직 이민석(서인국)밖에 모르는 정유아(이열음)는 지난 3회까지의 방송에서 민석의 외면에도 꿋꿋하게 스토킹 행각을 벌이는 모습을 보여 왔다. 그러나 두 사람은 24일 방송되는 4회분에서 ‘어부바 데이트’ 장면을 담아낼 예정이다.

유아는 그렇게 바라오던 민석과 심야에 만나 알콩달콩 데이트를 하게 된다. 거리 포장마차에서 떡볶이를 먹던 중 민석은 유아의 뺨을 만지는 등 달달한 행동으로 다정한 면모를 드러내 시청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더불어 교복을 입은 민석이 유아를 업고 있는 장면이 포착돼 두 사람의 러브라인에 대한 궁금증을 자아낸다.

특히 형을 대신해 대기업 본부장으로 위장 입사하면서 아슬아슬한 이중생활을 시작한 민석은 유아가 휴대폰 위치추적으로 민석이 다니는 회사에 찾아와 마주친 바 있다. 친언니 정수영(이하나)이 다니는 회사에서 민석을 발견한 유아와 이를 피하려다 수영과 마주친 민석은 정체를 들킬 위기에 봉착했고 이들 세 사람이 아슬아슬한 순간을 맞으며 앞으로 전개될 이야기의 흥미를 높이고 있다.

처세를 모르는 고등학생이 어른들의 세계에 입성하면서 펼쳐지는 모험담을 그린 코믹 오피스 활극 ‘고교처세왕’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1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