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생매장 위협 포착 ‘땅 속 연기 투혼’

제공. 제이에스픽처스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

KBS2 월화드라마 ‘트로트의 연인’ 지현우가 생매장 위협에 놓였다.

24일 공개된 사진은 ‘트로트의 연인’ 2회의 한 장면으로 얼굴을 제외한 온 몸이 땅속에 묻혀 위협을 당하는 지현우의 모습이 담겨져 있다.

최근 경기도 수원의 한 야산에서 진행된 촬영 현장에서 지현우는 장시간 땅 속에 묻혀 옴짝달싹 못한 채 흙더미를 뒤집어 써야하는 고충을 겪었다. 하지만 지현우는 걱정하는 스태프들을 배려해 밝은 모습을 보이며 현장의 사기를 북돋아 훈훈함을 더했다.

‘트로트의 연인’ 한 관계자는 “불철주야로 이뤄지는 스케줄에도 지현우는 늘 미소를 잃지 않으며 즐겁게 촬영에 임하고 있다. 그의 이런 뜨거운 에너지가 극의 퀄리티를 높이는데 한 몫을 톡톡히 해낼 것으로 기대한다”고 전했다.

지난 23일 방송에서는 샤인스타에 입성하게 된 준현(지현우)을 보고 반가워하던 수인(이세영)이 자연스럽게 그에게 키스를 하는 모습이 전파를 타 두 사람의 관계에 대한 호기심을 증폭시켰다.

‘트로트의 연인’은 매주 월, 화요일 오후 10시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제이에스 픽쳐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