비스트, “양요섭 박소현과 사진찍기 싫다” 굴욕샷 거부

제공. SBS

비스트

그룹 비스트 양요섭과 방송인 박소현이 만났다.

지난 23일 비스트는 SBS 파워FM ‘박소현의 러브게임’에 출연해 “우리 멤버 요섭이를 보며 어떻게 머리가 저렇게 작을 수 있을까 생각했었는데 소현 누나는 요섭이보다 더 작은 것 같다”며 놀라움을 표했다.

또 비스트는 방송이 끝난 후 다같이 기념사진을 촬영하며 “굴욕사진을 남길 수 없다”, “엄마한테 미안해서 소현 누나와 요섭이와 나란히 서서 사진을 찍을 수 없다” 등 재치 넘치는 이유를 늘어놓으며 박소현 양요섭과 나란히 서서 사진 찍기를 거부하기도 했다.

비스트가 출연한 방송과 사진은 ‘박소현의 러브게임’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