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리스, 근황 포착…중국 영화 출연 공식화

쉬징레이 감독 웨이보

크리스

그룹 엑소를 이탈한 크리스(중국명 우이판)의 근황이 공개됐다.

24일 오전 중국 쉬징레이 감독은 자신의 웨이보에 영화 ‘유일개지방지유아문지도(有一個地方只有我們知道)’ 주인공들의 사진을 게재했다. 쉬징레이 감독은 “2년 만에 영화로 돌아왔다. 기다린 분들께 보고드린다. 감독 : 나, 주연 : 우이판(크리스), 왕리쿤, 나, 장차오, 러이이자”라는 글을 덧붙여 크리스의 영화 합류를 알렸다.

공개된 사진은 블랙 수트를 차려입은 크리스의 모습을 담고 있다. 사진 속 크리스는 짧은 머리를 하고 배우들과 포즈를 취하고 있다. 쉬징레이가 감독을 맡은 영화 ‘유일개지방지유아문지도’는 여주인공이 파혼과 할머니의 죽음을 겪은 뒤 유럽으로 떠나 만나게 된 남자와 사랑을 키우는 영화다. 크리스는 영화에서 남자 주인공 펑커 역을 맡았다. 이 영화는 현재 체코 프라하에서 촬영 중인 것으로 알려졌다.

크리스는 지난 5월 15일 소속사 SM엔터테인먼트를 상대로 전속계약 효력 부존재확인 소장을 제기한 뒤 팀을 이탈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 쉬징레이 감독 웨이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