위너, 뉴욕 위크 시작…김진우 세련남으로 변신

제공. YG

위너

YG엔터테인먼트에서 8년 만에 선보이는 남자 신인그룹 위너(WINNER)의 뉴욕 위크가 시작됐다.

YG는 24일 오전 공식 블로그를 통해 ‘위너 2014 S/S 뉴욕 포토(WINNER-2014 S/S NYC PHOTO #1)’를 공개했다. 앞서 공개된 테스트 포토가 멤버들의 자연스런 매력을 담아냈다면 이번 뉴욕 위크 사진들은 위너의 데뷔 콘셉트를 엿볼 수 있는 사진들인 만큼 세련된 스타일들로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먼저 위너의 보컬이자 맏형인 김진우 위주의 콘셉트 사진 총 다섯 장이 공개됐다. 첫 사진에서 실크셔츠에 블루종, 진을 매치한 김진우는 검은색 클래식 카에 기대 앉아 어딘가를 응시하고 있다. 클래식 오픈카를 운전하는 강승윤과 보조석에 앉아 창밖을 바라보는 김진우의 모습을 담은 두 번째 사진은 한 편의 영화 스틸 컷 같은 느낌을 자아낸다.

김진우의 매력적인 이목구비가 돋보이는 클로즈업 사진과 위너 다섯 멤버가 이국적인 밤거리를 걷는 모습의 패션 화보 같은 사진으로 이번 뉴욕 위크 첫번째 사진들은 마무리된다.

이번 뉴욕 위크 촬영은 GQ 등에서 활약하고 있는 사진작가 JDZ CHUNG과 YG에 최근 합류해 위너의 새로운 스타일리스트로 활동하고 있는 박지석 스타일리스트 및 여러 크리에이티브 팀이 몇 달간 치밀한 사전 기획을 통해 함께 준비해온 것으로 알려졌다.

위너의 뉴욕 위크는 오는 28일까지 매일 자정 차례로 공개되며 앞으로 위너 멤버들의 어떤 매력을 선보일지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YG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