소지섭, 래퍼로 귀환…24일 정오 음원 공개

제공. 51K

소지섭

배우 소지섭이 래퍼로 돌아온다.

소지섭은 약 1년 6개월 만에 싱글앨범 ‘18 YEARS’를 들고 래퍼로 컴백한다. 소지섭은 24일 정오 엠넷(Mnet), 멜론, 벅스, 네이버뮤직 등 온라인 음원 사이트들을 통해 ‘18 years’, ‘보이 고(Boy Go)’, ‘환상 속의 그대’ 등의 음원과 뮤직비디오 티저 영상을 공개할 예정이다.

이번 싱글앨범에는 소지섭의 진솔한 이야기가 담겨 의미가 남다르다. 소지섭이 직접 작사한 타이틀곡 ‘18 years’은 데뷔 18년 차 배우 소지섭이 그동안 말하지 못했던 속내를 털어놓은 자전적인 곡이다. 이 곡에서는 화려한 배우의 삶 이면에 숨겨진 외로움과 쓸쓸함을 랩으로 쏟아내는 소지섭의 거친 목소리가 노래의 중심을 이루고 있다. 여기에 몸이 들썩이게 하는 강렬한 비트, 가수 샛별의 중독성 있는 후렴구가 듣는 이의 귀를 사로잡는다.

소지섭은 지난해 발매한 싱글앨범 ‘6시…운동장’으로 호흡을 맞췄던 소울 다이브와 나머지 수록곡 ‘보이 고(BOY GO)’, ‘환상 속의 그대’를 공동 작업해 완성도 높은 앨범을 만들어냈다. 첫 번째 곡 ‘보이 고’는 밝고 경쾌한 힙합 곡으로 꿈 많았던 소년의 모습을 회상하게 만드는 가사가 특징이다. 두 번째 곡 ‘환상 속의 그대’는 소지섭과 소울 다이브 멤버 넋업샨, 지토, 디테오 등 네 남자가 꿈꾸는 이상형을 노랫말에 녹여낸 곡으로 자극적이고 섹시한 가사가 눈길을 끌고 있다.

또한 소지섭은 앨범 재킷 사진을 통해 과감한 이미지 연출을 선보였다. 소지섭은 메인 커버에서 주름 장식이 돋보이는 팬츠, 독특한 커팅의 재킷으로 올블랙 패션을 완성했다. 이와 함께 소지섭은 깔끔한 수트에 보타이로 포인트를 주는가하면 화사한 레드재킷으로 펑키한 분위기를 발산하고 있다.

오는 28일 대만 타이페이에서 개최되는 소지섭 첫 대만 팬 미팅의 티켓은 오픈과 동시에 매진되며 그의 인기를 입증했다. 티켓을 구매하지 못한 팬들의 성원으로 추가된 오는 29일 팬 미팅 역시 완판됐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51K