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보라, 판타지오와 전속 계약…하정우 성유리와 한 식구

제공. 판타지오

황보라

배우 황보라가 판타지오에 새 둥지를 틀었다.

24일 판타지오 측은 “황보라와 최근 전속 매니지먼트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난 2003년 SBS 10기 공채 탤런트로 연예계에 첫 발을 내디딘 황보라는 지난 2005년 한 컵라면 광고에 등장해 샛별 스타로 떠올랐다. 이후 황보라는 드라마 ‘웃어요 엄마’, ‘위험한 여자’, ‘맏이’, 영화 ‘좋지 아니한가’, ‘라듸오 데이즈’ 등 다수의 드라마와 영화 등에 출연하며 필모그래피를 쌓아왔다. 황보라는 최근 MBC 드라마 ‘앙큼한 돌싱녀’에서 이민정의 여고 동창생 강민영으로 출연했다.

데뷔 이후 한 소속사에 오랜 시간 동안 몸담아 왔던 황보라는 최근 배우로서의 새로운 도약과 발전을 위해 고심 끝에 판타지오 행을 선택했다. 황보라는 “십여년 만에 다시 새로운 시작점에 서 있는 기분이다. 기쁘고 설레면서도 떨린다. 늘 초심을 잊지 않는 마음가짐으로 힘차게 다시 시작하려 하니 앞으로도 지켜봐 주셨으면 한다”고 소감을 전했다.

판타지오 양현승 본부장은 “황보라는 배우로서 본인이 갖고 있는 역량보다 저 평가 되어 있는 배우라 생각한다. 분명 확실한 차별성을 갖고 있는 배우지만 대중들에게 미처 보여주지 못했던 황보라의 다양한 색깔과 매력들을 앞으로 좋은 작품과 활동으로 보여주는 데 주력하겠다”며 황보라의 영입 배경을 설명했다.

황보라는 오는 7월 3일 개봉을 앞두고 있는 공포 영화 ‘내비게이션’에서 주연을 맡아 스크린 컴백을 앞두고 있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