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이방인’ 강소라, 고백과 동시에 알게 된 진실

SBS '닥터 이방인'

SBS ‘닥터 이방인’

강소라가 이종석에게 마음을 고백했다.

23일 방송된 SBS ‘닥터 이방인’ 15회에서는 오수현(강소라)가 박훈(이종석)에게 숨겨왔던 마음을 고백했다.

오수현은 세이버 수술 환자의 의식 회복을 놓고 박훈에게 쏟아지는 공격을 보다 못해 환자의 의식을 깨웠다. 환자는 곧 심장 정지 반응을 보였다.

자신을 믿지 못하냐고 따지는 박훈에게 오수현은 급기야 마음을 고백하고 말았다. 박훈을 좋아하기 때문에 병원에서 쫓겨나게 할 수 없었다는 것. 그러나 박훈의 반응은 냉랭했다. 박훈은 오수현의 면전에 대고 자신의 아버지가 북으로 보내져야했던 이유에 대해 밝혔다.

자신의 아버지가 그 배후에 있었다는 사실을 알게된 오수현은 충격에 빠졌다. 이에 박훈은 모두 알게 됐으면 그만 정신차리라고 일렀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SBS  ‘닥터 이방인’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