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예체능’, 러시아전 이영표 중계석 뒷모습 공개

이영표

이영표

이영표의 러시아전 중계석 모습이 공개된다.

오는 24일 방송되는 KBS2 ‘우리동네 예체능‘에서는 지난 18일에 펼쳐진 2014 FIFA 브라질 월드컵 H조 ‘대한민국 vs 러시아’ 경기 뒷모습이 공개될 예정이다. 이 날 방송에는 KBS 축구 중계로 활약을 펼치고 있는 이영표의 중계석 모습과 함께 비하인드 스토리가 담길 예정으로 기대를 모은다.

제작진에 의하면 당일 이영표는 경기 시작 전 화장실 방문마저 뒷전으로 미룬 채 중계 준비에 여념 없는 모습을 보였다. 애국가가 울려 퍼지고 국기에 대한 맹세를 할 때는 잔뜩 상기된 표정으로 마치 선수시절 그의 모습을 연상케 했다고.

경기가 시작되고, 조우종 아나운서가 “초조하다”고 털어놓자 이영표는 그에게 “러시아가 자기 몸이 아니다”라고 내뱉었다. 경기 시작 5분 만에 이영표의 ‘표스트라다무스(이영표+노스트라다무스) 본능’에 발동이 걸린 것.

그는 “가나전보다 좋은 상황이다”라며 선수들의 전력을 분석하는가 하면 전반전이 끝난 후 “확실한 건 대한민국 락커룸 분위기는 좋았을 것”이라며 “특히 알렉산드르 케르자코프 선수를 눈여겨봐야 한다” 등 연이은 예측으로 조우종 아나운서를 놀라게 했다는 후문이다.

이영표의 러시아전 중계석 뒷모습은 24일 11시 20분에 방송되는 ‘우리동네 예체능’ 60회에서 확인할 수 있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K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