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효성, ‘굿나잇 키스’ 굿바이 소감 “이렇게 행복한 막방이라니”

제공. TS

전효성

걸그룹 시크릿 전효성이 첫 솔로곡 ‘굿나잇 키스(Good-night Kiss)’ 마지막 방송 소감을 전했다.

전효성은 지난 22일 자신의 트위터에 “고마워요. 아쉬운 막방. 이렇게 행복한 막방이라니”라는 짧은 소감과 함께 사진을 게재했다.

공개된 사진 속 전효성은 팬레터로 보이는 편지와 팬들이 보내준 도시락을 들고 감동적인 표정을 짓고 있는 모습이다. 평소 팬들을 살뜰히 챙기기로 유명한 전효성이 마지막 방송에 힘을 실어준 팬들에 대한 고마움과 애정을 보인 것이다.

특히 전효성은 무대 위 매혹적인 퍼포먼스가 아닌 솔직하고 상큼한 자신만의 매력을 선보여 눈길을 사로잡고 있다.

지난주 음악방송을 끝으로 첫 번째 솔로곡 ‘굿나잇 키스’ 활동을 마무리 지은 전효성은 최근 KBS1 일일드라마 ‘고양이는 있다’에서 한수리 역으로 출연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TS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