성유리 측, “결혼 얘기는 시기상조…구체적 얘기 오간 적 없다”

안성현과 성유리

안성현 선수(왼쪽) 성유리

배우 성유리 측이 연인인 골프선수 안성현과의 결혼설에 대해 “구체적인 얘기가 오간 적이 없다”라고 밝혔다. 성유리의 소속사 판타지오 측은 23일 “두 사람이 만난 지 오래 되지 않아 아직 결혼에 대해서는 별다른 얘기가 나오지 않은 것으로 알고 있다”라며 “얘기가 앞서 나간 감이 있는 것 같다”라고 전했다

앞서 한 매체는 안 선수가 주변 관계자 등에게 성유리와의 결혼을 앞두고 있다고 밝혔다고 보도했다.

성유리는 지난 17일 안 선수와 6개월째 교제중임을 밝힌 바 있다. 현재 성유리는 SBS 예능 프로그램 ‘힐링캠프 인 브라질’ 녹화차 현지에 머물고 있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DB, S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