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엔블루, 부산 콘서트 대성황..생일+고향 방문 겹경사

 

씨엔블루 부산 콘서트 제공. FNC

씨엔블루 부산 콘서트

밴드 씨엔블루(정용화 이종현 강민혁 이정신)가 4년 만에 가진 부산 라이브 콘서트를 성황리에 끝마쳤다.

씨엔블루는 지난 21일 저녁 7시 부산 KBS홀에서 열린 ‘2014 씨엔블루 라이브-캔트 스톱(CNBLUE LIVE – Can’t Stop)’에서 ‘캔트 스톱(Can’t Stop)’, ‘아임 쏘리(I’m Sorry)’ 등 총 24곡을 올라이브로 소화하며 에너지 넘치는 무대를 선사했다. 이번 공연은 일찌감치 3,500석 매진을 기록했으며, 씨엔블루는 ‘인 마이 헤드’ ‘디즈 데이즈’ ‘웨이크 업’ ‘독한 사랑’ ‘레이디’ 등 주옥 같은 명곡들을 밴드 라이브로 연주했다.

2010년 이후 4년여 만에 부산 단독 콘서트를 가진 씨엔블루는 부산이 고향인 씨엔블루 정용화와 이종현이 고향의 팬들에게 반가움의 인사를 건네며 공연장은 축제 분위기로 후끈 달아올랐다. 멤버들은 부산 팬들을 위한 사투리 멘트를 준비해 공연 내내 웃음이 끊이지 않았으며, 관객들은 씨엔블루를 위한 파란 비행기 이벤트를 펼쳐 감동을 선사했다. 뿐만 아니라 22일과 28일은 각각 리더 정용화와 드러머 강민혁의 생일로 겹경사를 맞은 씨엔블루를 위해 팬들은 공연 막바지 깜짝 생일 파티를 열고 생일 축하 노래를 합창, 축제의 분위기를 이어갔다.

‘2014 씨엔블루 라이브 투어– 캔트 스톱’을 진행하고 있는 씨엔블루는 7월 12, 19일 각각 중국 광저우와 베이징, 26~27일 대만, 8월 9일 말레이시아를 돌며 투어의 열기를 이어나간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FNC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