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클라운, 일본 첫 단독 콘서트 성료 ‘신 한류돌 탄생’

제공. 예당

씨클라운 일본 콘서트

그룹 씨클라운이 첫 일본 단독공연을 성황리에 마쳤다.

씨클라운은 21일 오후 6시(현지시각) 일본 도쿄에 위치한 아이아 씨어터에서 라이브 이벤트 인 재팬 아이야 시어터 도쿄(Live Event In Japan AiiA Theater)를 개최했다. 씨클라운은 화려한 퍼포먼스와 환상적인 무대 매너로 약 2,000명의 현지 관객들을 매료시켰다.

특히 이번 콘서트는 씨클라운의의 일본 첫 단독 콘서트인 만큼 현지 팬들의 성원으로 매진 기록을 세웠음은 물론 콘서트장 주변에는 공연 전날부터 팬들이 거리에서 밤을 지새며 씨클라운을 기다리는 진풍경이 펼쳐지기도 해 씨클라운의 높은 인기를 실감케 했다.

이날 공연에서 씨클라운은 ‘솔로’, ‘멀어질까봐’, ‘흔들리고있어’,‘암행어사’등 앨범 수록곡 무대와 함께 일본 팬들을 위해 준비한 ‘까탈레나’까지 총 10곡의 다채로운 무대를 선사했다. 씨클라운은 그들만의 색깔이 돋보이는 다양한 음악과 파워풀한 퍼포먼스, 무대 연출 등 완성도 높은 공연으로 콘서트장의 열기를 고조시켰다.

씨클라운 소속사 예당엔터테인먼트 전승휘 대표는 “공연에 앞서 현지 일본 취재진들과 팬들이 씨클라운을 보기위해 열띤 취재 경쟁을 벌였다. 이렇게 많은 사랑을 받아 감사할 따름이다. 앞으로도 일본과 아시아권에서 많은 공연을 통해 신한류 그룹의 면모를 보여줄 것이다”고 말했다.

씨클라운은 오는 7월초 컴백을 앞두고 중국 및 남미 공연 계획 중이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예당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