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남궁민, 가상 아내로 “애프터스쿨 나나 원했다?”

'우결' 방송화면

‘우결’ 방송화면

남궁민이 가상 아내로 애프터스쿨 나나를 원했었다는 사실이 뒤늦게 밝혀졌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남궁민은 가상 아내 홍진영과 떠난 캠핑에 배우 친구들을 불러 인사를 시켰다.

이 자리에서 홍진영은 “처음 남편이 ‘우결’에 출연한다 했을 때, 상대로 누굴 원했는지 아나”라고 물어보았다. 그러자 유하준이 “남궁민은 걸그룹을 좋아한다”는 말로 대신 답했다.

홍진영이 재차 궁금해하자 윤승아가 나서 “세계2대 미인으로 선정된 분”이라고 구체적 힌트를 줬다. 바로 애프터스쿨 나나였던 것.

홍진영은 “나 역시 상대가 아이돌일 것 같았다”라며 웃어넘겼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