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결’ 남궁민, 예능인으로 쑥쑥 자라다…용감한 그의 무한도전

'우결' 방송화면

‘우결’ 방송화면

남궁민이 예능인으로 쑥쑥 자라나고 있었다.

21일 오후 방송된 MBC ‘우리 결혼했어요’에서 남궁민은 캠핑을 떠났다 유하준과 음식 재료를 사기 위해 마트로 향했다.

그러나 캠핑장 주변 마트에는 필요한 야채재료가 없었다. 함께 떠난 유하준은 당황했지만, 이미 예능인으로 자라나 혼잣말도 잘 하는 남궁민에게 이런 돌발상황은 또 하나의 아이템일 뿐이었다.

남궁민은 자꾸만 가정집에 들어가 야채를 달라고 해야겠다는 아이디어를 냈고, 이에 유하준은 기겁했지만 남궁민은 결국 실행에 옮겼다. 지나가는 시민에게 야채 있냐고 물어본 것.

반전처럼 시민은 필요한 야채를 모두 가져다주었고, 남궁민은 사인과 인증샷, 그리고 커피와 와플로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그리고 화면에는 ‘무모했지만 용감했던 한 예능인의 감동실화’라는 자막이 삽입됐다.

이외에도 이날 낭궁민은 함께 출연한 배우 김소연, 윤승아, 유하준, 박효주 등에게 예능 선배로서 깐족조언을 전해 웃음을 줬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 MBC 방송화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