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클라운 등장에 일본 공항 마비…신한류 위엄

씨클라운을 보기 위해 몰린 팬들

씨클라운을 보기 위해 몰린 팬들

그룹 씨클라운이 일본 나리타 공항을 마비시켰다.

씨클라운은 ‘라이브 이벤트 인 재팬 아이야 시어터 도쿄’ 단독 콘서트에 초청돼 20일 일본으로 출국했다.

이날 일본 나리타 공항에는 씨클라운을 보러 오기 위한 현지 팬들로 인산인해를 이뤄 씨클라운의 인기를 드러냈다. 씨클라운의 이번 공연은 일본 첫 단독콘서트임에도 이미 지난 4월 티켓이 매진됐을 정도로 현지 인기를 자랑한 바 있다.

씨클라운은 21일 도쿄에서 총 2회에 걸쳐 콘서트를 펼칠 예정이다. 이후 국내 7월 컴백을 준비 중이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예당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