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정우표 ‘앙드레김’은 어떤 느낌? ‘의뢰인’ 손영성 감독과 호흡

배우 하정우 숲이 생긴다
배우 하정우의 ‘앙드레김’ 프로젝트가 본격적으로 가동된다.

‘앙드레김’은 패션 디자이너인 고(故) 앙드레 김의 일대기를 그린 영화로 하정우는 앙드레김의 청년과 중년시절을 소화할 예정이다.

영화 ‘의뢰인’에서 하정우와 작업한 바 있는 손영성 감독이 메가폰을 잡으며, 하정우 소속사에서 설립한 제작사 판타지오픽쳐스가 제작을 맡는다.

한편 하정우는 오는 7월 23일 영화 ‘군도: 민란의 시대’ 개봉을 앞두고 있으며 감독과 주연을 맡은 영화 ‘허삼관매혈기’ 촬영 중이다. 이후 최동훈 감독이 메가폰을 잡은 영화 ‘암살’에 출연한 뒤 ‘앙드레김’에 합류할 예정이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제공. 판타지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