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엠카’ 거미 컴백, 신곡 ‘사랑했으니 됐어’ 열창…감성 보컬리스트의 귀환

엠카운트다운0619_거미

Mnet ‘엠카운트다운’ 캡처

감성 보컬리스트 거미가 컴백했다.

19일 생방송된 케이블채널 Mnet ‘엠카운트다운’에서는 거미의 컴백무대가 펼쳐졌다. 이날 방송에서 거미는 스탠딩 마이크 앞에서 신곡 ‘사랑했으니 됐어’을 열창했다. 감성을 자극하는 거미의 보이스가 돋보이는 무대였다. 특히 이날 무대는 거미는 레게창법을 가미한 것으로 팬들의 관심을 모았다.

거미의 신곡 ‘사랑했으니 됐어’는 그의 오랜 친구인 가수 휘성이 작사를 맡아 화제가 되었다. ‘사랑했으니 됐어’는 아름다운 피아노 선율이 어우러진 브리티쉬 팝 발라드 곡으로 이별의 슬픔을 반어적으로 표현했다.

이날 ‘엠카운트다운’에는 갓세븐(GOT7), 거미, 단발머리, 마마무, 박정현, 보이프렌드, 비스트, 빅스(VIXX), 빅플로 ,산이&레이나, AOA, 엠파이어, 전효성, 제국의 아이들, J-Min, 크러쉬(Crush), 탑독, 태양이 출연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Mnet ‘엠카운트다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