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선총잡이’ 이준기, “액션신 소화할 때 짜릿함 느껴”

이준기

KBS2 새 수목드라마 ‘조선총잡이’(극본 이정우, 한희정, 연출 김정민, 차영훈)에 출연하는 이준기가 또 다시 액션신이 다수 등장하는 작품에 출연하는 소감을 전했다.

19일 오후 서울 종로구 JW 메리어트 동대문 스퀘어에서 열린 ‘조선총잡이’ 제작발표회에 참석한 이준기는 “개인적으로 액션신을 직접 소화하며 짜릿함을 느낀다”며 “배우가 소화할 수만 있다면 소위 ‘액션신’이라 불리는 신체 연기도 보여드릴 수 있다면 감정의 전달이 극대화되지 않을까 싶다”고 전했다.

이어 “또 액션신은 나이가 들면 하고 싶어도 못하지 않느냐”며 “그런 부분을 알고 있기에 ‘조성총잡이’에서도 칼과 총을 이용한 다양한 액션신을 보여드리기 위해서 노력할 것 이다”고 덧붙였다.

‘조선총잡이’는 조선의 마지막 칼잡이가 총잡이로 거듭나 민중의 영웅이 돼가는 과정을 그린 감성액션로맨스로 이준기, 남상미, 전혜빈, 한주완, 유오성 등 배우가 출연한다. 오는 25일 오후 10시 첫 방송.

글. 김광국 realjuki@tenasia.co.kr
사진. 팽현준 pangpang@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