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달환, MBC ‘야경꾼 일지’ 합류…정일우와 호흡

배우 조달환

조달환

배우 조달환이 MBC 새 월화 드라마 ‘야경꾼 일지’에 합류한다.

MBC ‘야경꾼 일지’는 조선 시대를 배경으로 귀신을 잡으러 다니는 야경꾼의 이야기를 그리는 판타지 로맨스물로 조달환은 야경청의 일지기록과 보관을 담당하는 맹사공 역할을 맡았다. 야경청의 재정 담당을 맡고 있는 맹사공은 야경청의 수입을 늘리는 일이 주요 관심사인 인물로 그려진다.

이 작품으로 조달환은 KBS2 ‘감격시대’ 이후 5개월여 만에 안방극장에 복귀하게 됐다.  극중조달환은 정일우 ,유노윤호와 함께 호흡을 맞출 예정이다.  최근 조달환은 영화 ’맨홀’ ,’레드 카펫’ 촬영을 이미 마쳤고 영화 ‘해적’ 개봉을 앞두고 있다.

한편 ’야경꾼 일지’는 ‘트라이 앵글’ 후속으로 오는 7월 첫 방송 예정이다.

글. 장서윤 ciel@tenasia.co.kr
사진. 텐아시아 DB