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처세왕’ 서인국, 1인2역 비결은? 장소불문 보고 또 보고 대본연구

제공. 젤리피쉬

배우 서인국이 남다른 대본 사랑을 보였다.

18일 서인국의 공식 트위터에는 “매력고딩+섹시본부장 연기 비법이 여기에 있었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이 게재됐다.

tvN 월화드라마 ‘고교처세왕’에서 고교생과 대기업 본부장을 오가며 이중생활을 펼치는 이민석을 맡은 서인국은 거칠면서도 매력적인 상남자 고등학생은 물론 형의 부탁으로 회사에 위장 입사해 장난기 넘치면서도 덤벙거리는 가짜 본부장 역할을 해내고 있다.

사진 속 서인국은 때와 장소를 가리지 않고 대본에서 눈을 떼지 않고 정독하는 프로다운 모습을 담고 있다. 앉으나 서나 촬영에 들어가기 전이나 심지어 스타일리스트가 옷매무새를 고치는 사이에도 대본을 손에 쥔 채 한시도 눈을 떼지 않으며 캐릭터에 완벽 몰입하는 모습으로 이민석 캐릭터의 비결을 고스란히 보여주고 있다.

교복과 수트를 입고 넓은 어깨와 날렵한 턱선으로 비주얼을 뽐내 여심을 설레게 만들고 있다. 촬영 현장 관계자들은 “서인국은 대본 집중 능력은 이미 현장 스태프들도 다 아는 사실이다. 쉬는 시간은 물론 다른 연기자 촬영시간에도 끊임없이 대본을 연구하고 연습하는 프로다운 모습에 감탄한다”며 서인국에 대한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처세를 모르는 단순무지한 고등학생이 어른들의 세계에 입성하면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모험담을 그린 코믹 오피스 활극으로 올여름 최고의 로코물로 주목받고 있는 tvN 월화드라마 ‘고교처세왕’은 매주 월, 화 밤11시 방송된다.

글. 박수정 soverus@tenasia.co.kr
사진제공. 젤리피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