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라디오 스타’ 김지훈, “오늘 게스트 너무 별로다”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배우 김지훈이 출연진들에게 독설을 날렸다.

18일 방송된 MBC 예능프로그램 ‘황금어장-라디오스타’에서는 배우 김지훈, 가수 박현빈, 이정, 개그맨 심현섭이 ‘자다가 날벼락’ 특집으로 출연했다.

이날 김지훈은 사전 인터뷰에서 “오늘 게스트가 너무 별로라 내가 총대를 맬 것”이라고 말한 사실이 공개됐다. 김지훈은 심현섭이 너무 옛날 사람이며 박현빈은 식상하고 이정은 지루하다고 지적했다고 전해졌다.

김지훈은 이를 인정한 뒤 “작가가 고자질쟁이다. 둘만 한 대화다”고 덧붙였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BC ‘황금어장-라디오스타’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