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포위’ 이승기, 송영규 죽음 지켜보나…11년 전 데자뷰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또 다른 변수가 등장했다.

18일 방송된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10화에서는 강석순(서이숙)이 조형철(송영규) 검거에 브레이크를 걸었다.

강석순은 서판석(차승원)에게 조형철 검거에서 손을 떼고 다른 사건을 처리하라 지시했다. 서판석은 사직서를 내겠다며 맞섰다. 강석순은 은대구를 지키는 길이라며 서판석을 설득했고 이후 국회의원 유문배에게 조형철 건이 소강될 것이라고 보고했다.

한편 조형철은 은대구에게 따로 만나자고 연락을 해왔다. 이에 은대구는 총기를 챙겨 나갔다. 조형철과 대치하다 총기를 빼앗긴 은대구는 자동차 아래 숨었다. 이 때 의문의 남자가 나타났고 조형철의 목을 조르기 시작했다. 11년 전과 같은 모습이 재현된 것. 은대구는 이를 지켜봤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