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너포위’ 차승원, 이제야 모든 사실 알게 됐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차승원이 구둣발 검거에 나섰다.

18일 방송된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10화에서는 서판석(차승원)이 구둣발 조형철과 은대구(이승기)의 과거를 알게 됐다.

서판석은 조형철로부터 피습을 받고 입원해있는 은대구를 찾아갔다. 이어 은대구로부터 11년전 팬던트를 건네준 인물이 조형철이며, 그가 은대구의 어머니를 살해한 진범이라는 이야기를 들었다.

서판석이 공범이라고 생각해온 은대구는 서판석에게 “수작부리지마라”고 경고했다. 이에 서판석은 “내 손으로 조형철을 꼭 잡아서 물어보겠다”고 약속했다.

서판석은 은대구가 김지용임을 알고 있는 어수선(고아라)에게 자신이 마산 양호교사 살인사건 담당형사임을 알고 있냐고 물었다. 이어 팀원들에게 11년 전 자신의 미제 사건과 관련된 은대구의 과거를 털어놨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SBS ‘너희들은 포위됐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