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흥국, 러시아 전 관람 소감 “알제리 잡을 것”

김흥국

김흥국

김흥국이 브라질 현지에서 월드컵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했다.

18일 오전(한국시간) 김흥국은 브라질 쿠이아바 판타나우 아레나 현지에서 2014 브라질 월드컵 조별리그 H조 대한민국과 러시아의 경기 후 소감을 전했다.

김흥국은 경기장내에서 찍은 사진과 함께 “대한민국 태극전사 정말 잘 싸웠다. 이긴 게임이었는데 아쉽다. 하지만 우린 희망을 보았다. 알제리 꼭 잡게 될 것”이라며 소감과 함께 응원을 보냈다.

앞서 김흥국은 월드컵 응원을 위해 브라질로 출국했다. 1990년 이탈리아 월드컵부터 6회 연속(한국 제외) 해외 원정 응원을 이어온 그는 현지에서 대한민국 국가대표 팀의 예선 3경기를 모두 관전할 계획이다.

김흥국은 2014 브라질 월드컵 응원가 ‘삼바 월드컵’과 함께 걸그룹 베리굿이 참여한 스마트폰 축구게임 ‘삼바 월드컵’을 발표하고 무료배포중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제공. 와이드 엔터테인먼트