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성주, 러시아전 중계석 현장 공개…’때땡큐’ 안정환과 함께

김성주 안정환 중계 소감

김성주 트위터

김성주 캐스터가 2014 브라질월드컵 한국 대 러시아 경기 중계를 마친 소감을 전했다.

김성주는 18일 자신의 트위터에 “오늘 정말 너무 더웠습니다. 앉아서 중계만 하는 데도 땀이 주르륵 주르륵. 우리 선수들은 얼마나 힘들었을까요? ‘때땡큐’ 해설자도 연신 땀을 닦고 있네요”라는 글과 함께 사진 한 장을 올렸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는 밝게 웃고 있는 김성주 캐스터 뒤편으로 브라질 더위에 땀을 닦고 있는 안정환 해설위원의 모습이 보인다.

김성주 캐스터는 안정환, 송종국 MBC 축구 해설위원과 함께 18일 오전 7시(한국시간)에 열린 브라질 월드컵 H조 조별예선 한국 대 러시아 경기를 중계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김성주 트위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