베이비 카라, ‘고고 썸머’로 상큼발랄 미션 성공

제공. DSP미디어

카라프로젝트

‘카라 프로젝트-카라 더 비기닝(이하 카라 프로젝트)’의 베이비 카라가 2,000명 팬 앞에 섰다.

지난 17일 방송된 MBC 뮤직 ‘카라 프로젝트’에서 베이비 카라는 네 번째 미션 수행을 위해 일본으로 향했다. 연습생 신분으로 일본 타마 플라자 공연은 쉽지 않은 기회지만 이들은 성공적인 결과를 이끌어 내 한층 성장한 모습을 보였다.

이날 베이비 카라는 일본으로 떠난다는 기쁨과 설렘도 잠시 막중한 책임감과 부담을 부여 받았다. 그들의 네 번째 미션 곡인 ‘고고 썸머(Go Go Summer)’는 카라가 지난 2011년 일본에서 발표한 네 번째 싱글 타이틀 곡이자 상큼 발랄한 분위기로 대히트를 기록했기 때문이다.

이와 함께 또 다른 ‘멘붕사건’도 발생했다. 현지 팬들에게 현장투표를 실시해 마음을 사로잡은 멤버 1명을 뽑기로 한 것이다. 베이비 카라는 앞서 안무단장의 따끔한 지적을 받았던 만큼 초심으로 돌아가 무대 위에서 ‘락 유(Rock U)’와 ‘고고 썸머’를 선보였다.

일본팬들은 긴장한 베이비 카라를 위해 열성적으로 맞이했고 앵콜을 연발했다. 베이비 카라는 예상치 못한 화답에 잠시 당황했으나 ‘스텝(STEP)’으로 감사를 표했다. 심사평 역시 혹평이 아닌 긍정적인 평가를 듣게 돼 파이널 무대를 향해 더욱 심기일전 하게 된 계기가 됐다.

또 현지 팬들이 직접 뽑은 톱3(TOP3)멤버도 후반부 발표됐다. 1위는 영지, 2위는 채경, 3위는 소민이 발표돼 다음 회에 대한 궁금증을 높였다.

‘카라 프로젝트’는 DSP미디어와 MBC 뮤직이 손잡고 만드는 신개념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DSP미디어 연습생 7인이 프로젝트 팀 베이비 카라를 결성해 혹독한 트레이닝과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카라 프로젝트’는 매주 화요일 MBC 뮤직에서 오후 6시, MBC 에브리원에서 자정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DSP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