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범근, 대한민국 러시아전 예상스코어 적중 ‘갓범근 등극하나’

제공. SBS

차범근

SBS 차범근 해설위원의 경기 예상스코어가 적중했다.

18일 오전 7시 (한국시각) 브라질 아레나 쿠이아바판타날 경기장에서 펼쳐진 2014 브라질월드컵 H조 대한민국과 러시아전에서 차범근 위원은 아들 차두리 위원, 배성재 캐스터와 함께 경기 중계에 나섰다.

경기 내내 열정적이면서도 국가대표 감독 출신답게 경기 운영에 대해 분석적인 해설을 선보였던 차범근 위원은 경기 직후 땀범벅이 된 모습을 선보여 눈길을 모았다. 이에 배성재 캐스터는 “선수들은 그라운드에서 땀을 흘렸고 차범근 위원은 여기서 무려 5리터나 되는 땀을 흘리신 것 같다”고 말했다.

차범근 위원은 “오늘 미드필더와 수비의 거리를 줄이면서 좋은 경기 운영을 펼쳤다”며 “덕분에 향후 경기에도 더욱 기대가 된다”고 경기를 평했다.

특히 차범근 위원은 경기 직전 예상스코어에 대해 “지금까지 한국의 경기는 연습이었다. 러시아전에서 우리 선수들이 90분 동안 집중해 개인보다는 팀플레이에 집중한다면 좋은 경기를 선보일 것”이라며 “적어도 지지 않는 경기를 할 수 있지 않나 생각이 되고 1대 1로 경기를 마쳐도 괜찮고 2대 1이 되면 더 좋겠다”고 예고했다. 실제 이날 경기는 1대 1 무승부를 기록했다.

차범근 위원은 아들 차두리 위원, 배성재 캐스터와 함께 오는 23일 오전 알제리전 경기에서도 해설을 펼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SB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