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고교처세왕’ 서인국, 이하나에 관심 “햄버거 사달라”

tvN '고교처세왕‘

tvN ‘고교처세왕‘

서인국과 이하나의 케미가 묘하다.

17일 방송된 케이블채널 tvN ‘고교처세왕‘ 2화에서는 이민석(서인국)이 회사에서 재회한 정수영(이하나)에게 호기심을 드러냈다.

앞서 이민석은 술에 취한 정수영을 길거리에서 목격했던 상황, 그때 정수영은 유진우(이수혁)에게 고백을 한 뒤 실연 당한 상태였다.

이후 이민석은 우연히 정수영이 계약직으로 근무하고 있는 리테일팀의 본부장 행세를 하게 됐다. 정수영이 이민석을 알아보지 못하자 이민석은 정수영에게 햄버거를 사달라고 부탁했다. 또 자신이 햄버거를 다 먹을 때까지 지켜봐달라는 엉뚱한 요구로 정수영을 당황시켰다.

‘고교처세왕’은 처세를 모르는 단순무지한 고등학생이 어른들의 세계에 입성하면서 펼쳐지는 흥미진진한 모험담을 그린 코믹 오피스 활극이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tvN ‘고교처세왕‘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