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이방인’ 이종석, 진세연 정체에 강한 의심

SBS '닥터 이방인'

SBS ‘닥터 이방인’

이종석이 진세연의 정체에 대한 의심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 14회에서 박훈은 송재희(진세연)가 자신의 친모 미숙(이일화)를 데리고 있다는 사실을 알게 됐다.
어릴 적 헤어진 어머니에 대한 애틋한 마음을 가지고 있는 훈은 재희에게 어머니의 행방을 물었으나 재희는 “위험할 수 있다”며 비밀에 부쳤다.

재희는 장석주(천호진)도 자신이 송재희와 동명이인이라고 굳게 믿은 후에야 모든 것을 말했다며 자신의 정체를 알리지 못한 이유를 설명했다.

그러나 훈은 “내가 의심할 거라는 생각은 안 했어?”라고 차갑게 응수했다. 이에 재희는 “어머니는 안전한 곳에 계시니 걱정말라”고 간곡히 얘기했지만 훈은 재희를 몰아세웠다.

훈은 ‘무슨 꿍꿍이인지 모르는데 어떻게 믿느냐”라며 “이젠 네가 재희인지 아닌지도 모르겠다”고 재희에게 싸늘한 태도를 보였다. 재희는 마지막까지 “너의 어머니를 지켜주고 싶다”며 훈에게 진심을 보였다.

글. 장서윤 ciel@ten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