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닥터 이방인’ 이종석, 생모 이일화 존재 눈치챘다

SBS '닥터 이방인'

SBS ‘닥터 이방인’

‘닥터 이방인’ 이종석이 생모 이일화의 정체를 알아차렸다.

17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닥터 이방인’ 14회에서는 박훈(이종석)이 친모 이미숙(이일화)의 존재를 알게 되는 모습이 그려졌다.

어린 시절 아버지와 함께 살던 집에 들른 박훈은 어머니 미숙의 전화번호를 발견했다. 전화 속 여성은 “네 엄마는 20년 전에 너를 데리러 간다고 한국에 들어갔다”며 “혹시라도 훈이한테 연락 오면 미안하단 말을 꼭 전해 달라고 했어”라고 전했다.

순간 박훈은 낮에 병원에서 마주친 곰인형을 든 여성이 친모임을 알아차렸다. 훈은 어머니를 만나러 다시 병원에 갔지만 이미 사라진 후였다.

뒤늦게 훈은 미숙의 모습을 떠올리며 눈물지었다. 미숙이 “엄만 네가 어떤 일을 겪고 있는지 몰랐어. 엄마가 너 꼭 찾으러 갈 테니까 어디 아프지 말고 잘 있어야 돼”라고 혼잣말처럼 되뇌던 모습이 떠올랐던 것. 이에 훈은 어머니에 대한 커져가는 애틋함을 감추지 못했다.

글. 장서윤 ciel@tensia.co.kr
사진. SBS 방송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