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나의 거리’ 김옥빈, 서유정과 엮이는 이희준에 질투 폭발

JTBC '유나의 거리'

JTBC ‘유나의 거리’

김옥빈이 이희준을 향한 호감을 드러냈다.

17일 방송된 종합편성채널 JTBC ‘유나의 거리‘ 9화에서는 김미선(서유정)이 강유나(김옥빈)의 마음을 눈치 챘다.

이날 김미선은 불륜을 들킨 뒤 각서를 작성하러 가는 길에 김창만(이희준)을 대동했다. 이를 알게 된 강유나는 김미선에게 순진한 사람 건드리지 말라며 과잉반응을 보였다.

김미선은 강유나에게 “창만씨 좋아하냐”며 “어쩜 그렇게 남자 보는 눈이 없냐”고 쏘아붙였다. 강유나는 부인했지만 김미선은 “네가 그러니까 서울 아래 방 한 칸이 없는 거다”고 쐐기를 박았다.

강유나는 김창만에게 “미선이 언니랑 데이트 했냐”며 따졌다. 이어 “다음부터 언니가 어디가자면 나한테 물어보고 가”라며 덧붙였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JTBC ‘유나의 거리’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