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 프로젝트’ 베이비카라, 일본 공연 성황…2,000명 관객 운집

제공. DSP미디어

베이비 카라

7인의 연습생이 펼치는 카라를 향한 꿈의 도전 MBC 뮤직 ‘카라 프로젝트-카라 더 비기닝(이하 카라 프로젝트)의 베이비 카라 멤버들이 일본 공연을 펼쳤다.

17일 방송되는 ‘카라 프로젝트’ 4회에서는 베이비 카라 멤버들의 깜짝 일본 길거리 공연 도전기가 방송된다.

이번 일본 길거리 공연은 지난 5월 31일 일본 요코하마시에 위치한 초대형 쇼핑몰인 타마 플라자에서 개최된 것으로 많은 한국 아이돌 그룹들이 현지 프로모션의 일환으로 섰던 무대이기도 하다. 국내에서 3차례 무대에 선 적은 있지만 베이비 카라 멤버들 만의 단독 공연은 경험이 없던 상황이었으며 일본 현지에서 어느 정도의 관객이 모일지 미지수인 상황이라는 점에서 베이비 카라 멤버들의 도전은 무모해 보였다.

하지만 타마 플라자 메인 무대에는 2,000 여명의 현지 팬들이 운집했다. 특히 메인 무대 주변에는 베이비 카라 멤버들을 응원하는 플랜카드를 비롯해 응원 도구들이 등장했다.

현장에 함께한 제작 관계자는 “(베이비 카라에 대한) 현지의 관심도가 이날 관객수로 증명됐다. 공연 장소가 외곽에 위치해 관객이 적지 않을까 하는 우려가 있었지만 그런 걱정은 한번에 해소됐다. 베이비 카라 멤버들도 이날 무대에서 더욱 신이 나서 공연을 했던 것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카라 프로젝트’ 공식 SNS 커넥미에서는 17일 오후 6시부터 한 시간 동안 각 멤버 계정의 커버 이미지를 클릭해 방송 중 실시간으로 투표에 참여할 수 있다. 또한 커넥미에서는 소진, 시윤, 영지, 채경, 소민, 채원, 유지 등 7명의 베이비 카라 멤버들이 1명씩 순차적으로 팬들과 실시간으로 질문과 답을 하는 ‘라이브 Q&A’ 이벤트가 오는 18일부터 진행된다.

‘카라 프로젝트’는 DSP미디어와 MBC 뮤직이 손잡고 만드는 신개념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DSP미디어에서 트레이닝을 받아온 연습생 7인이 프로젝트 팀 베이비 카라를 결성해 혹독한 트레이닝과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카라 프로젝트’는 매주 화요일 MBC 뮤직에서 오후 6시, MBC 에브리원에서 자정에 방송된다.

글. 최진실 true@tenasia.co.kr
사진제공. DSP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