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응답하라’ 쑥쑥이, 상남자로 돌아온다

tvN 드라마 '아홉수 소년' 출연진

tvN 드라마 ‘아홉수 소년’ 출연진

‘응답하라’ 쑥쑥이가 상남자가 되어 돌아온다.

tvN 드라마‘연애 말고 결혼’ 후속으로 방송될 신규 금토드라마 ‘아홉수 소년’의 남자 주인공을 맡아 새로운 모습을 보여주게 된 것.

오는 8월 말 첫 방송하는 ‘아홉수 소년’은 올해 9세, 19세, 29세, 39세가 된 아홉수 남자들의 사나운 로맨스를 담은 드라마. 집안 남자들 모두 지독한 아홉수에 빠져 고군분투하는 한 가족을 통해 오늘을 사는 우리들의 일상과 사랑을 이야기하는 작품이다.

그중 ‘응답하라 1994’에서 고아라의 동생, 쑥쑥이로 출연했던 비투비 육성재는 19세 남자 강민구 역을 맡아, 에이핑크의 박초롱과 호흡한다. 강민구는 강씨 집안의 둘째 아들, 폼생폼사 유도소년이다. 상남자 캐릭터의 그는 대학입학이 걸린 중요한 시합에서 불운을 겪고 좌절하는 고3 소년. 언젠가부터 이상하게 계속 마주치는 소녀를 운명이라 믿고 사랑을 키워간다. 이번 상남자 역할을 위해 근육질의 몸을 만들고 촬영 몇 달 전부터 유도 트레이닝을 받고 있다고.

민구의 마음을 사로잡는 소녀, 수아 역은 에이핑크의 리더 박초롱이 연기한다. 수아는 일대의 남고생들의 마음을 설레게 하는 ‘정발산 엘프녀’다. 머리부터 발끝까지 귀여운 모습의 엘프녀이지만 은밀한 비밀이 감춰져있다. 제작진은 수아 역으로 처음부터 박초롱을 낙점하고 대본을 썼을 정도로 박초롱에게 큰 기대와 믿음을 가지고 있다고 밝혔다.

이어 29세 남녀는 배우 김영광과 경수진이 연기한다. 김영광이 맡은 강진구는 강씨 집안의 맏아들이자, 직장인 3년차. 국내 최고 대기업 여행사에서 일하는 자유로운 영혼의 여행 플래너다. 그 동안 일도 사랑도 언제나 승승장구였지만 스물아홉 지독한 아홉수를 맞이하며 평생할 고민을 다하게 되는 인물이다. 김영광은 이번 작품이 군 제대 후 첫 드라마 복귀작으로 많은 기대를 모으고 있다.

강진구의 상대역, 마세영은 드라마 ‘밀회’에서 인상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라이징스타로 주목 받고 있는 배우 경수진이 맡았다. 세영은 진구의 직장동기로 섬마을 출신에 생각도 말투도 선머슴 같은 의리파. 진구와 항상 티격태격하지만 누구보다 진구에게 힘이 되어주는 소중한 동기다.

김영광-경수진은 지난해 브라운아이드소울의 곡 ‘너를’의 뮤직비디오에서 이미 연인 연기를 선보인 바 있다. 이들은 당시 실제 연인이 아니냐는 오해를 불러일으킬 정도로 완벽한 케미를 뽐내 ‘아홉수 소년’에서의 호흡도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이어 39세 남녀에는 배우 오정세와 유다인이 활약한다. 최근 가장 핫한 대세배우 오정세는 까칠한 음악 방송 스타 PD 구광수 역을 맡았다. 구광수는 이제는 일보다 장가를 가고 싶어 갖은 노력을 다해보지만 인연 찾기가 쉽지 않은 워커홀릭 노총각. 어느 날, 10년 전 자신을 심하게 차버리고 떠나버린 옛사랑과 다시 재회하며 갈등하게 된다.

구광수의 옛사랑인 주다인 역할은 명품배우 유다인이 연기한다. 그동안 다양한 작품에서 선 굵은 연기를 선보여온 유다인은 사랑보다는 자신과 딸아이의 행복이 중요한 당찬 싱글맘이다. 극중에서 유다인은 현재의 모습과 과거 10년 전 풋풋했던 모습 사이를 넘나들며 남자들이 너무도 사랑했지만 놓칠 수밖에 없었던 ‘그 시절 그녀’를 연기한다.

한편, 9세에는 아역배우 최로운과 이채미가 캐스팅 됐다. 드라마 ‘굿닥터’에서 주원의 아역으로 등장해 좋은 연기를 보여줬던 최로운은 극 중 강씨 집안의 막내 아들이자 먹방계의 전설인 아역스타 강동구를 연기한다. 동구는 같은 아역스타인 장백지와 2년째 비밀 연애 중인 어른스러운 아이. 강력한 라이벌의 등장으로 캐스팅 불발이 이어지며 인생 첫 슬럼프를 겪는다. 강동구의 상대 역인 장백지 역에는 ‘따뜻한 말 한마디’, ‘황금무지개’, ‘투윅스’ 등 다양한 드라마에 출연했던 아역배우 이채미가 확정됐다.

‘아홉수 소년’은 KBS ‘스펀지’, MBC ‘우리 결혼했어요4’ 등을 집필한 박유미 작가가 극본을, tvN ‘더로맨틱’, ‘세얼간이’등의 예능 프로그램을 선보인 유학찬PD가 연출을 맡았다. 특히, 유PD는 지난해 최고의 화제작 ‘응답하라 1994’의 공동연출자로 이번 작품을 통해 tvN표 예능형 드라마의 열풍을 이어나갈 수 있을지 주목된다.

유학찬PD는 “아홉수는 미신이나 속설로 치부할 수도 있지만 대학진학, 취업, 결혼 등 세대별로 사회적 변화를 강요당하는 불안한 나이이기도 하다. 10년 마다 찾아오는 이 불안한 시기를 맞은 네 남자의 모습을 통해 하루하루 열심히 살아가고, 또 그렇게 사랑하는 대한민국 소년들의 사랑 이야기를 그리고 싶다”고 전했다.

네 남자의 사나운 로맨스 tvN ‘아홉수 소년’은 ‘연애 말고 결혼’(오는 7월 4일 첫 방송)의 후속작으로 오는 8월 말 첫 방송한다.

글. 배선영 sypova@tenasia.co.kr
사진제공.tvN