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라 프로젝트’ 베이비 카라 대규모 쇼케이스, 1천여 팬 운집 성료

카라프로젝트_대규모 쇼케이스 성료3(0616)

7인의 연습생이 카라의 새 멤버에 도전하는 ‘카라 프로젝트-카라 더 비기닝’(이하 ‘카라 프로젝트’)에서 ‘베이비 카라’(소진, 시윤, 영지, 채경, 소민, 채원, 유지)가 대규모 공연장에서 팬들과 만났다.

‘카라 프로젝트’는 지난 15일 오후 4시 서울 송파구 방이동 올림픽 공원 내에 위치한 ‘우리금융아트홀’에서 공개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현장에는 ‘베이비 카라’의 모습을 보기 위해 전국각지를 비롯해 일본에서 모인 천 여명의 팬들이 집결했다고 소속사 DSP미디어 측은 밝혔다.

DSP미디어 측은 “이날 쇼케이스는 멤버들이 모은 200여명의 가족 및 지인을 비롯해 800여명의 자발적인 팬들이 운집해 눈길을 끌었다. 아직 데뷔하지 않은 연습생 신분임에도 불구하고 기적을 이뤄낸 셈”이라고 전했다.

쇼케이스 장소인 ‘우리금융아트홀’은 1200명을 수용할 수 있는 대규모 공연장이다. 다섯 번째 미션은 이 같은 대규모 공연장에서의 무대 적응력과 함께, 팬들을 스스로 모을 수 있는 능력을 검증하는 자리로 마련됐다.

DSP미디어 측은 “자신들을 보러 온 수많은 관객들에 놀란 베이비 카라 멤버들은 열정을 다해 화답했다”며 “7명 각양각색 매력을 담아낸 솔로 무대를 선보이며 현장을 뜨겁게 달구었다. 팬들 역시 ‘베이비 카라’가 등장할 때마다 각자 응원하는 멤버들의 이름을 외치며 박수와 환호성을 보냈다”고 전했다.

‘카라 프로젝트’는 DSP미디어와 음악채널 MBC뮤직이 손잡고 만드는 오디션 프로그램으로 DSP미디어에서 수년간 체계적인 트레이닝을 받아온 연습생 7인이 프로젝트 팀 베이비 카라(Baby KARA)를 결성, 혹독한 트레이닝과 다양한 미션을 수행하게 된다.

글. 권석정 moribe@tenasia.co.kr
사진. DSP미디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