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지성 예비신부 김민지 전 아나운서, ‘런닝맨’서 포착

런닝맨
박지성의 예비신부 김민지 전 SBS 아나운서의 모습이 ‘런닝맨’에서 포착됐다.

15일 방송된 SBS ‘일요일이 좋다-런닝맨’(이하 ‘런닝맨’)에서는 ‘런닝맨’ 멤버들이 박지성과 인도네시아에서 드림컵 경기를 펼치는 모습이 전파를 탔다. 이날 경기에는 이광수, 유재석, 하하, 지석진, 개리, 김종국 등 ‘런닝맨’ 멤버들이 선수로 직접 뛰었다.

인도네시아 올스타팀과의 경기에는 수많은 인도네시아 팬들이 이들의 경기를 보기 위해 관중석을 가득 메웠다. 카메라는 꽉 찬 관중석을 비쳤고, 그 속에는 박지성의 예비 신부 김민지 전 아나운서의 모습을 포착했다.

김민지 전 아나운서는 박지성에게 애정 가득한 눈길을 보내 보는 이들의 부러움을 자아냈다.

글. 정시우 siwoorain@tenasia.co.kr
사진. ‘런닝맨’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