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퍼맨이 돌아왔다’ 추사랑과 유토의 깜찍 데이트 “뽀뽀는 안 돼”

슈퍼맨이 돌아왔다
추사랑과 유토의 디즈니랜드 데이트가 성사됐다.

15일 방송되는 KBS2 ‘해피선데이슈퍼맨이 돌아왔다’(이하 슈퍼맨이 돌아왔다) 31회에서는 다섯 가족들 각각의 특별한 만남을 담은 친해지길 바라’ 편이 방송된다. 이중 추성훈의 딸 추사랑이 유치원 단짝친구 유토와 깜찍한 데이트 모습을 공개하며 시청자의 눈길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과거 사랑이는 유토에게 전화를 걸어 단둘이 디즈니랜드에 가고 싶다며 수줍은 데이트 신청(?)을 한 바 있다. 이후 유토의 베이비시터가 휴가를 가게 됨에 따라 사랑이네 집에서 하루를 보내게 됐다. 그리고 유토와 사랑이의 특급 데이트가 성사됐다.

아침부터 사랑이는 유토와 디즈니랜드 갈 생각에 연신 방긋방긋하며, 설렘 가득한 모습을 선보였다. “양치 하고 가야지~”라는 엄마 야노시호의 말이 떨어지기가 무섭게 손이 안 보일 정도로 폭풍 칫솔질을 시작한 추사랑. 심지어 평소에 잘 입지 않는 롱 원피스를 꺼내 입고, ‘공주님 포즈를 선보이는 등 부푼 마음을 감추지 못하는 사랑이의 모습에 보는 이들은 모두 웃음을 터뜨렸다는 후문.

야노시호는 사랑이에게 유토를 사로잡는 비법을 전수해 주기에 이르렀다. 다름아닌 쉽게 뽀뽀하지 말라는 것야노시호의 비법을 전수받은 사랑이는 유토와의 디즈니랜드 첫 데이트를 성공적으로 마칠 수 있었을까. 추사랑과 유토의 엉뚱 발랄한 디즈니랜드 첫 데이트는 15KBS2 ‘슈퍼맨이 돌아왔다’를 통해 공개될 예정이다.

글. 황성운 jabongdo@tenasia.co.k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