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 혼자 산다’ 노홍철, 스위스 마테호른서 미래 2세를 위한 영상 메세지

MBC '나 혼자산다'

MBC ‘나 혼자산다’

방송인 노홍철이 미래의 아이에게 영상편지를 썼다.

13일 방송된 MBC ‘나 혼자 산다’에서는 노홍철의 순탄치 않은 스위스 여행기가 펼쳐졌다. 이날 노홍철은 비행기, 기차, 케이블카를 몇 번이나 갈아타며 어렵게 스위스 체르마트에 도착했다.

노홍철은 알프스 상공을 나는 패러글라이딩을 기대했지만 현지 직원은 기상 조건이 좋지 않다며 난색을 표했다. 어렵게 오른 마테호른 전망대에서도 역시 좋지 않은 기상으로 아무것도 볼 수 없었다.

노홍철은 미래 2세에게 영상편지를 남겼다. 그는 “아들아. 아빠는 4대 미봉 중 하나인 마테호른에 와 있지만 아무것도 되는 게 없다”며 “인생이란 게 그런 것 같다. 너도 원하는 대로 다 되지는 않을 거야”라고 말해 웃음을 안겼다.

글. 최예진 인턴기자 2ofus@tenasia.co.kr
사진. MBC ‘나 혼자 산다’ 방송 화면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