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뮤직뱅크’ 빅스, 순식간에 지나가 버린 판타지돌의 ‘기적’같은 무대

뮤직뱅크0613_3

KBS2 ‘뮤직뱅크’ 캡처

그룹 빅스가 무대 위에서 시간의 판타지를 그대로 재현해냈다.

13일 방송된 KBS2 ‘뮤직뱅크’에서는 빅스(VIXX)가 ‘기적’의 무대를 선보였다. 이날 빅스는 시간의 판타지 콘셉트에 맞춘 ‘리버스 댄스’, ‘슬로우모션 댄스’ 등 다양한 안무를 선보이며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빅스의 네 번째 싱글 앨범 ‘이터니티(ETERNITY)’ 타이틀곡 ‘기적’은 신혁 작곡가의 야심작으로 힘 있는 비트와 트렌디한 신스 사운드 위에 감성적이고 슬픈 멜로디가 어우러져 묘한 슬픔을 전달하는 곡이다.

이외에도 이날 ‘뮤직뱅크’에는 인피니트, 제국의아이들, 백지영, 지나, 플라이투더스카이, 정기고, 크러쉬, 체리필터, 빅스, 전효성, 앤씨아, 엔소닉, 보이프렌드, 유키스, 산이&레이나, 타히티, 미스터미스터, 스윗소로우, 지연, 단발머리, 이예준, 엠파이어가 출연했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 KBS2 ‘뮤직뱅크’ 캡처