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빠 어디가’ 김성주, 12년 만에 다시 찾은 신혼여행지…이번엔 민율이와 함께

김성주 김민율 홍콩

MBC ‘아빠! 어디가?’에서 신혼여행지를 12년 만에 민율이와 다시 찾은 김성주

방송인 김성주가 12년 전 신혼 여행지를 아들 민율이와 함께 다시 찾았다.

오는 15일에 방송되는 MBC ‘일밤-아빠! 어디가?’에서는 김성주와 아들 김민율이 저가 해외여행으로 홍콩을 찾는 모습이 그려진다. 김성주는 홍콩의 덥고 습한 날씨와 어린 민율이를 데리고 대중교통을 타며 길을 찾느라 혼란에 빠지기도 했다.

날이 저물고 홍콩의 아름다운 야경을 보러 빅토리아 피크를 찾은 김성주는 12년 전, 아내와 신혼여행을 왔던 기억을 회상하며 추억에 젖기도 했다.

다른 사람의 도움 없이 예전 기억을 더듬으며 어렵사리 찾은 매표소 앞에서 김성주는, “찾아오는 길은 힘들었지만 잘 온 것 같다” 며 엄마와 결혼 하고 처음 여행 온 곳이라고 민율이에게 설명 해주며 뿌듯해했다.

홍콩 야경이 한 눈에 보이는 곳에 올라가서는 아름다운 야경에 두 사람 모두 감탄을 금치 못했다. 김성주는 12년 전에 아내와 찍었던 장소에서 민율이와 사진을 찍으며 “여기를 너랑 다시 올거라고 생각도 못했다”며 뭉클해했다.

홍콩, 일본, 중국, 무인도로 저가 해외여행을 떠난 여섯 가족의 여행기는 오는 15일 오후 4시 10분 ‘일밤-아빠! 어디가?’에서 공개된다.

글. 윤준필 인턴기자 gaeul87@tenasia.co.kr
사진제공. MBC